happy birthday

2012년 1월 27일을 태어난 생일로 할까 합니다. 브랜드를 자라게 하는 것은 사람과 비슷하잖아요. 갓 태어난 아이와 서툰 부모의 입장으로 잘 자라게 해보겠습니다.


I was wondering if January 27, 2012 could be the birthday. Growing brand is similar to human. With new born child and clumsy parents’ mind, I’ll make best out of it.